세련된 글(포스팅)을 쓰는 법 <상투적인 표현은 재미가 없죠?>


<상투적인 표현은 재미가 없죠?>


상투적인 표현이란 판에 박은 듯한 말투나 흔해 빠진 표현을 말합니다.


옛날부터 늘 써 온 표현으로 고리타분하게 느껴지는 말을 가리키죠. 상투적인 표현을 쓰면 무엇보다 글이 늘어지고 읽는 맛이 떨어집니다. 이런 것은 늘 들어 온 말이라 마음속에 오래 남지 않을뿐더러 읽는 사람에게 새로운 감동을 주지 못해요. 또 자신의 생각 없이 그저 누구나 생각할 수 있고 말할 수 있는 것을 늘어놓는 것으로 비칠 수 있습니다.


'~라 할 것이다', '~라 아니할 수 없다', '~를 연출했다', '~결과가 주목된다' 등이 흔히 쓰이는 표현으로, 신선감이 떨어지며 읽는 이를 싫증나게 합니다. '~에 다름 아니다', '~을 요한다', '~에 가름한다', '~에 값한다', '~에 틀림없다' 등은 일본식 표현일 뿐 아니라 말을 늘어뜨려 읽는 맛을 없애기도 하죠.


특히 글의 첫머리에 자주 나오는 '살펴보기로 하자', '알아보기로 하겠다', '어떻게 생각해야 할까' 등의 표현도 진부해 글을 읽고 싶은 마음을 떨어뜨린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